화장실 앞에 굴러다니는 고양이 조막만한 똥 보고 멘붕 온 '초보 집사' 김새론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9월 17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_@ron_sae


배우 김새론이 화장실 앞에 굴러다니고 있는 고양이 똥을 보고 그만 멘붕에 빠진 인증샷을 찍어 올려 눈길을 사로잡게 합니다.


17일 김새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똥 이모티콘과 함께 자신의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고양이를 키우며 멘붕에 빠진 김새론이 어떻게 해야할 줄 몰라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져 있었습니다.


김새론 앞에는 화장실에 놓여져 있었고 그 근처에는 조막만한 크기의 고양이 똥이 굴러다니고 있었죠.


애니멀플래닛instagram_@ron_sae


아마도 화장실에서 볼일을 보다가 앞발이나 뒷발 등에 묻어서 같이 떨어져 나온 것은 아닌지 추측됩니다.


망연자실하는 김새론 모습에 누리꾼들은 "저희집 아이는 그루밍 제대로 못해서 엉덩이에 달고도 다녀요", "괜찮아", "일상다반사가 될 풍경", "고양이 엄마들이 일상생활"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영화 '아저씨'로 대중적 이름을 알린 김새론은 이후 영화 '이웃사람', '도희야', '동네사람들', 드라마 '마녀보감', '연애플레이리스트 시즌4', '레버리지:사기조작단' 등에 출연했습니다.


최근에는 배우 김수현이 설립한 신생 회사 골드메달리스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중입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ron_sae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