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실동물 공고] 아직 눈 안 떴지만 분유 잘 먹고 사람 손길 좋아하는 '흰갈색' 아깽이 구조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9월 10일

애니멀플래닛태민동물병원 / 동물보호관리시스템


경상남도 합천군에서 분유 잘 목고 사람 손길 좋아하는 흰갈색 아기 고양이가 구조됐다는 유실유기동물 공고가 올라왔습니다.


10일 동물보호관리시스템과 태민동물병원에 따르면 합천읍에서 태어난지 며칠 안돼 아직 눈을 뜨지 못하는 아기 고양이가 구조돼 입소했다고 하는데요.


분유 잘 먹고 잘 우는 아기 고양이의 몸무게는 0.1kg에 2020년생으로 추정되는데요.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가슴이 미어집니다.


애니멀플래닛태민동물병원 / 동물보호관리시스템


너무 작고 귀여운 아기 고양이에 대한 공고기한은 9월 10일부터 9월 21일까지며 합천군에 위치한 태민동물병원에서 보호 중에 있습니다.


동물보호법 제17조의 규정에 따라 공고가 있는 날부터 10일이 경과하여도 소유자 등을 알 수 없는 경우에는 유실물법 제12조 및 민법 제253조의 규정에 불구하고 해당 시, 군, 구자치구가 그 동물의 소유권을 취득하게 됩니다.


한편 유실동물 공고는 동물보호관리시스템 홈페이지(☞ 바로가기) 또는 애니멀플래닛 유실동물 공고(☞ 바로가기)에서 보다 자세한 내용을 직접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다 더 좋은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애니멀플래닛을 후원해주세요!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