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동물실험 대체시험법 연구 성과와 앞으로 연구 방향 세미나 성황리 개최

애니멀플래닛팀
2022년 12월 19일

애니멀플래닛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이 동물실험 대체 시험법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하는 한편 앞으로 이어갈 연구 방향에 대해 발표해 눈길을 사로잡게 합니다.


19일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 열린 아시아동물실험대체법학회(ACAAE)에 참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행사에서 아모레퍼시픽은 그동안 이어온 동물실험 대체시험법 연구 성과는 물론 앞으로 이어갈 연구 방향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는데요.


아모레퍼시픽 R&I 센터 안전성연구랩장 안수선 박사는 그동안 아모레퍼시픽이 이어온 동물실험 대체법 연구 히스토리를 발표했습니다.


또한 아모레퍼시픽 R&I센터 서정은 박사는 디지털과 바이오 기술을 활용해 기존의 동물대체시험법을 대체할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한 연구 결과를 공유했죠.


앞서 아모레퍼시픽은 1994년 서울대학교 피부과, 원자력병원과 함께 인공피부제조에 관한 공동연구를 진행했습니다.


1997년에는 정부 과제로 피부전용제제의 안전성평가를 위한 인비트로(in vitro) 대체시험법 개발 과제를 수행했는데요.


이는 국내 동물대체시험연구 초석 마련에 큰 역할을 했다고 평가 받고 있습니다. 더불어 국내에서 개발한 시험법이 OECD 시험법으로 등재되는 데에도 기여했습니다.


아모레퍼시픽은 새로운 동물대체시험법과 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마이크로 디바이스 기반 3D 하이브리드 인공조직 개발 ▲화장품 성분의 피부 투과도 DB 구축 및 예측프로그램 개발 ▲인공피부 진피 강화를 위한 신기술 개발 ▲인공피부 3D 바이오프린팅 기술 연구 등 다양한 공동 연구도 진행했습니다.


이러한 연구를 기반으로 동물실험 대체시험법 관련 논문을 54편 발표했으며 특허 15건을 출원 및 등록했죠.


아모레퍼시픽 박영호 R&I 센터장은 "동물권을 보호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탐구하는 것은 자연과 사람, 기업의 아름다운 공존을 추구하는 아모레퍼시픽의 여러 노력의 일환"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보다 안전하고 효과적인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동물실험을 대체할 수 있는 실험법을 개발하고, 생태계 구성원으로서 모든 생명체의 존재의 가치를 존중하는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