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견 봉사 도중 순심이·모카 입양한 이효리 덕분에 보호소에서 일어난 '선한 영향력'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11월 20일

애니멀플래닛KBS 2TV '펫 비타민'


가수 이효리가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도중에 순심이와 모카를 입양한 덕분에 보호소에 입양 문의가 쇄도하는 등 선한 영향력으로 이어져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 2TV '펫 비타민'에서는 이효리가 반려견 순심이, 모카를 입양했다는 유기견 보호소의 소장님이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는데요.


이날 소장님은 애교 많은 강아지 한 마리를 소개하며 "위키미키 최유정 씨의 팬분들이 정기적으로 봉사를 오십니다"라며 "그분들이 너무 예뻐해 대모, 대부를 해주셨어요"라고 말했습니다.


애니멀플래닛KBS 2TV '펫 비타민'


팬들 덕분에 유기견에게는 복희라는 예쁜 이름이 생기기도 했다는데요. 김수찬은 "평상시 연예인 봉사자들이 많이 찾아요?"라고 소장님에게 물었습니다.


질무을 받은 소장님은 "요즘 많이 봉사들 하시잖냐. 공승연 씨는 친구들과 정기적으로 오세요. 윤박 씨랑 같이"라며 "그리고 트와이스 정연 씨도 멤버 모모 님과 같이 오셨습니다"라고 답했죠.


또한 소장님은 "한승연 님도 단체 봉사로 오셨어요"라며 여러 연예인들의 이름을 언급했습니다. 소장님은 이들의 봉사활동을 선한 영향력이라고 표현하기도 하셨는데요.


특히 유기견 봉사활동 등 문제에 있어 선한 영향력을 말하면 단연 이효리를 빼놓을 수 없죠.


애니멀플래닛KBS 2TV '펫 비타민'


소장님은 보호소에서 이효리가 봉사활동 도중 반려견 순심이와 모카를 입양해 갔다고 전하면서 그 후 유기견 홍보에 쭉 앞장서며 좋은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고도 전했습니다.


지켜보던 한승연은 "이효리 선배님께서 굉장한 일을 해주셔서 유기견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좋습니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는데요.


한편 이효리는 앞서 자신의 SNS를 통해 유기견 입양을 적극 홍보하고 장려하는 등 선한 영향력 행사에 앞장 선 바 있습니다.


애니멀플래닛KBS 2TV '펫 비타민'


Naver TV_@펫 비타민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