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동안 털 찐 줄 알았는데 막상 미용하고 보니 진짜로 살찐 것이었다는 댕댕이

애니멀플래닛팀
2021년 09월 13일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아니 얘가 왜 이렇게 무겁지??"


댕댕이를 무릎 위에 안고 있는 엄마가

조금은 힘들어보이는데요.


사실 그동안 털찐 줄로만 알았는데

막상 미용하고 보니 진짜로 살찐 거였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 가족.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실제로 사진 속에는 배가 볼록 튀어나온

댕댕이의 뱃살이 보이는데요.


정작 당사자는 아무렇지 않은 듯

멀뚱멀뚱한 눈망울로 엄마 품에 안겨 있네요.


보기만 해도 너무 귀여운 녀석.

오늘 하루도 녀석 덕분이 많이 웃고 갑니다.



<귀요미 넘치는 동물에 대한 모든 짤을 모아봤다!!!>


보다 많은 동물들에 대한 이야기를 만나고 싶으시다면

애니멀플래닛 공식 카톡 채널(☞ 바로가기) '구독'

버튼을 꾸욱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소중한 관심과 구독은 동물과 사람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데 소중한 '한걸음'이 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