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가자는 집사의 말에 서로 부등켜 안은 채 '토닥토닥' 위로하는 두 댕댕이

애니멀플래닛팀
2021년 04월 12일

애니멀플래닛imgur


병원 가자는 집사의 말에 너무 무서웠는지

서로 부등켜 안고 있는 댕댕이가 있는데요. 


두 녀석의 모습에 괜히 마음이

약해지는 집사입니다.


 집사가 병원에 간다는 말에 사진 속처럼 두 녀석은

꼭 끌어안고서는 떨어질 줄 몰라했다고 하는데요.



애니멀플래닛imgur


더 나아가 집사가 "얌전하게 있어야 주사 안 맞아"라고

말하자 서로를 더욱 꼭 끌어안아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는 후문입니다.


한편 사실 병원이 아닌 공원 나들이를 떠나기

위해 차량에 올라탔던 것이라고 하는데요.


뒤늦게 병원이 아닌 공원에 놀러간 사실을 

알게된 두 녀석은 한시름 걱정을 내려놓았다고 합니다.



<귀요미 넘치는 동물에 대한 모든 짤을 모아봤다!!!>


보다 많은 동물들에 대한 이야기를 만나고 싶으시다면

애니멀플래닛 공식 포스트(☞ 바로가기) '구독'

버튼을 꾸욱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소중한 관심과 구독은 동물과 사람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데 소중한 '한걸음'이 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