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확 사라지자 이불 빨래하는 엄마 따라서 옥상 갔다가 일광욕하다 잠든 뚱냥이

애니멀플래닛팀
2021년 04월 08일

애니멀플래닛reddit


매일 매일 하는일 없이 빈둥빈둥되며

집사 곁에서 호의호식하는 고양이가 있는데요.


얼마나 호강을 하면

저리 통통하게 쪘을까요.


그나저나 한동안 미세먼지와 황사로 인해

집에만 갇혀 있는 반려동물들이 많았을텐데요.



애니멀플래닛reddit


맑은 날씨가 찾아오자 이불 빨래하는

엄마를 따라 옥상에 올라와 일광욕을 하고 있네요.


녀석! 용케도 화창한 날씨 어찌나

잘 아는지 절대 놓치지 않는답니다.

그런데 꼭 그렇게 자야겠니...


오늘 하루도 귀엽고 사랑스러운

동물 친구들과 함께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귀요미 넘치는 동물에 대한 모든 짤을 모아봤다!!!>


보다 많은 동물들에 대한 이야기를 만나고 싶으시다면

애니멀플래닛 공식 포스트(☞ 바로가기) '구독'

버튼을 꾸욱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소중한 관심과 구독은 동물과 사람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데 소중한 '한걸음'이 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