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의선 숲길서 고양이 잔혹하게 죽인 학대범 잡아 처벌해주세요" 국민청원 등장

애니멀뉴스팀
2019년 07월 17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 'cd_cafe'


서울 마포구 경의선 숲길에서 한 남성이 고양이를 살해하는 현장이 공개돼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 강력 처벌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이 등장했습니다.


16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자두를 잔혹하게 살해한 범인을 잡아 강력 처벌해주세요(동물보호법 강화해주세요)'라는 제목으로 경의선 숲길 고양이 사건 학대범을 잡아달라는 청원이 올라왔습니다.


앞서 경의선 숲길 인근에 위치한 카페 관계자 등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6시쯤 서울 마포구 경의선 책거리 한 카페 앞에서 화분에 누워있는 고양이가 한 남성에 의해 잔혹하게 살해 당하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공개된 CCTV 영상에 따르면 남성은 고양이를 향해 손가락질을 한 것도 모자라 자리를 떠나려는 고양이의 뒷다리를 재빠르게 잡아챈 뒤 패대기치고 발로 짓밟아 살해해 큰 충격을 줬는데요.


애니멀플래닛instagram 'cd_cafe'


청원인 A씨는 "가만히 잠을 자고 있던 자두의 꼬리를 잡고 목을 발로 밟고 나무에 내리치는 등 도저히 생각하고싶지 않은 잔인한 방식으로 본인에게 아무 해가 되지 않았던 고양이를 살해하고 주변에 있는 사료에 독극물을 뿌리고 유유히 사라졌습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경찰에 신고를 했지만 경찰분들의 반응은 별로 대수롭지 않다는 식이었습니다"라며 "다음타겟이 또 다른 길냥이/강아지가 될지 아니면 그 잔혹함이 사람을 향할지 아무도 예측하지 못하는 이 상황에서 경찰분들의 대처는 정말 실망스럽기 짝이 없습니다"고 지적했습니다.


A씨는 "CCTV에 버젓이 범인의 얼굴과 범죄 현장이 고스란히 담겨 있고 주변 CCTV만 확인하더라도 범인의 동선이 확인 가능 할텐데 어찌하여 이렇게 적극적인 수사협조가 이루어지지 않는지 그저 답답할 노릇입니다"며 경찰 수사에 비판했습니다.


또 A씨는 "길냥이도 생명으로서 존중받아야할 마땅한 존재입니다"라며 "그리고 이런 흉악범죄를 그냥 두고만 본다면 과연 시민들의 삶이라고 안전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까"라고 반문했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 'cd_cafe'


A씨는 이어 "가벼운 솜방망이 처벌이 또다른 범죄를 낳고있습니다"라며 "자두를 잔혹하게 살해한 범인을 본보기로 강력 처벌 해주시고 이번 일을 계기로 동물보호법 강화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하고 싶습니다"라고 현행 동물보호법 한계를 지적했는데요.


한편 서울 마포경찰서는 경의선 책거리 한 카페 앞에서 고양이가 살해됐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고 지난 15일 밝혔습니다. 경찰은 현재 범인의 신원을 파악하고 있는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살해된 고양이 자두의 주인은 16일 오전 방송된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지금 이게 처벌이 너무 약합니다"라며 "동물보호법을 좀 강하게 해서 우리 자두가 그렇게, 진짜 너무 아프게, 그렇게 무참히 갔는데 한을 풀어줘야 될 거 같다. 도와달라"고 호소했습니다.


경의선 숲길에서 고양이를 잔혹하게 죽인 학대범을 잡아 강력한 처벌을 촉구하는 국민청원 서명에 동참하고 싶으신 분들은 여기(☞ 바로가기)를 누르시면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 'cd_cafe'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영상 more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