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종일 등에다 관광객 태우다 쓰러져…결국 눈도 못 감고 그대로 죽은 코끼리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4월 08일

애니멀플래닛Ape Rata


죽는 그 순간까지도 제대로 쉬지 못한 채 처참한 죽음을 맞이한 코끼리가 있어 안타까움을 주고 있습니다.


영국 일간 메트로와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World Of Buzz)에 따르면 스리랑카 시리기야라는 지역에서 코끼리가 눈도 감지 못하고 죽는 일이 있었는데요.


사연은 이렇습니다. 하루종일 몇 번씩 관광객들을 등에 태우는 일을 하는 코끼리 가나코타(Kanakota)는 이날도 평소처럼 등에 관광객을 태우고 걸어가고 있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Moving Animals


그때 무슨 영문인지 갑자기 녀석은 쓰러졌고 관광객들은 서둘러 코끼리 가나코타 등에서 내렸는데요.


안타깝게도 코끼리 가나코타는 그 자리에서 숨지고 말았습니다. 소식은 빠르게 전달됐고 주민들은 녀석을 추모하기 위해 삼삼오오 자리에 모였죠.


차가운 바닥에 쓰러져 있는 코끼리 가나코타를 본 주민들은 천을 덮어주는가 하면 한 여성은 눈 감지 못하고 뜬 채로 떠난 녀석을 위해 손으로 눈가를 쓸어내려주기도 했습니다.


애니멀플래닛Ape Rata


동물보호단체는 이에 관광객들이 스스로 코끼리 관광을 거부할 때까지 코끼리들은 계속해서 과로로 쓰러질 것이라고 우려의 목소리를 높였는데요.


"이 코끼리의 비극적인 죽음은 어쩌면 미리 막을 수도 있었던 일입니다. 더이상의 코끼리 학대는 멈춰져야 할 것입니다"


인간의 이기적인 욕심이 낳은 비극은 아닌지 생각해보게 합니다.


애니멀플래닛Ape Rata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친구들이 좋아하는 콘텐츠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