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장 틈 사이로 얼굴 꽉 끼었는데 '눈웃음' 지어보여 너무 귀엽다고 난리난 '보살' 햄스터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4월 02일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얼굴이 포동포동하게 살찐 탓에 좁은 철장 틈 사이로 얼굴 끼어놓고서도 눈웃음을 지어보인 햄스터 사진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중국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상에서는 포동포동한 얼굴이 철장에 끼여서 뜻밖의 심쿵 사진을 남긴 햄스터 모습이 올라왔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서 햄스터는 철장 틈 사이에 얼굴이 끼어 있는데도 천진난만하게 눈웃음을 지어보이고 있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마치 자신을 찍고 있는 집사를 바라보며 애교를 부리는 듯 눈웃음을 살살 쪼개는 것은 물론 찌부됐지만 치명적 귀여움을 뿜어내고 있는 햄스터.


정말 아무리 보고 또 봐도 남다른 눈웃음은 보기만 해도 기분이 저절로 좋아지게 만드는 묘한 마력을 지닌 듯해 보입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햄스터 웃는 모습 너무 예뻐요", "이렇게 귀여울 수 있는거야", "보자마자 심쿵 당함"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친구들이 좋아하는 콘텐츠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