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손 잡고 숲길 걷고 있는 아이들의 뒷모습 찍힌 사진 보던 엄마가 소름 돋은 이유

애니멀플래닛팀
2021년 10월 14일

애니멀플래닛Snake Catcher Victoria Australia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를 나갔다가 집에 돌아온 엄마는 오늘 하루 있었던 일들을 담은 사진들을 보다가 순간 온몸에 소름이 쫙 돋았습니다.


엄마가 본 사진은 다름아니라 두 아이들이 손을 꼭 붙잡고 숲길을 걷고 있는 뒷모습 찍힌 사진이었는데요. 엄마는 사진에서 무엇을 봤길래 소스라치게 놀란 것일까요.


호주 빅토리아 미타미타강 근처로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를 갔던 엄마는 아이들이 신나게 뛰어노는 모습들을 사진으로 열심히 담았습니다.


나들이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온 엄마는 찍어놓은 사진들을 살펴보다가 한 장의 사진에서 눈이 휘둥그래지고 말았죠.


애니멀플래닛Snake Catcher Victoria Australia


아이들이 손을 잡고 숲길을 걷고 있는 뒷모습이 담긴 사진 속에 생각지도 못한 뜻밖의 정체가 찍혀져 있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아이들 발밑 부근에 치명적인 독을 가진 뱀으로 알려진 이스턴 브라운 스네이크(Eastern brown snake)가 버젓이 있었던 것.


자칫 잘못하면 큰 일 날 수도 있었던 상황. 다행히도 아이에게는 아무 일도 없었고 독을 가진 뱀 이스턴 브라운 스네이크가 있었다는 사실도 뒤늦게 알았습니다.


보기만 해도 아찔한 상황에 엄마는 놀란 가슴을 쓸어 내려야만 했다고 하는데요. 이와 관련해 전문가들은 뱀의 경우 위협을 느낄 때 공격하기 때문에 일부러 자극하는 행동을 하지 않으면 된다라고 조언했습니다.


애니멀플래닛Snake Catcher Victoria Australia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