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IMM PE와 손잡고 반려동물 1위 전문몰 '펫프렌즈' 공동 인수에 나선다

장영훈 기자
2021년 07월 21일

애니멀플래닛GS리테일


GS리테일이 반려동물 1등 전문몰 '펫프렌즈'를 공동 인수에 나선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GS리테일 품에 안긴 '펫프렌즈'에 어떤 변화의 바람이 불어올지 사뭇 기대가 됩니다.


21일 GS리테일은 사모펀드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와 손잡고 공동으로 '펫프렌즈' 지분 95%를 인수한다고 밝혔습니다.


GS리테일은 '펫프렌즈' 김창원 대표와 VC투자자들의 기존 보유 지분 30%를 인수하는 형태로 인수하기로 했다고 하는데요.


이번 투자는 GS리테일의 '펫' 카테고리를 강화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고 합니다. '펫프렌즈'는 반려동물 전문가와 24시간 상담 가능한 고객센터를 운영하고 있죠.


김명철 스타 수의사를 영입하면서 전문성을 내재화한 것은 물론이고 반려동물을 키우는 펫프렌즈 임직원들과 고객 피드백을 반영한 PB상품 기획 등을 통해 차별성까지 갖췄다는 평가입니다.


GS리테일은 '펫프렌즈' 성장성을 일찌감치 알아보고 2017년 7월 첫 투자를 단행했으며 총 3차례에 걸쳐 추가 투자를 진행한 끝에 IMM PE와 공동 인수를 결정하게 됐습니다.


이번 '펫프렌즈' 공동 인수를 통해 GS리테일은 500만 반려인들에게 보다 새로운 고객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고 반려인들과 반려동물의 삶을 더욱 윤택하게 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대규모 자금을 확보한 '펫프렌즈'는 단순 전문몰을 넘어 반려동물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 도약하기 위해 유수의 기업들과 제휴를 통한 신규 서비스와 브랜드 컬래버레이션 상품을 론칭할 예정입니다.


이성화 GS리테일 신사업부문 부문장(상무)은 "GS리테일은 급성장하고 있는 펫코노미 시장에서 반려동물 생애 전반에 걸친 서비스를 제공하며 반려인들이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함에 있어 영원한 파트너이자 조력자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