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쓰듬어주는 집사 보자 자기도 예뻐해달라며 질투 부리는 '새침데기' 시바견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6월 30일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자기가 보는 앞에서 고양이 등을 쓰듬어주는 집사를 본 시바견은 질투심이 폭발해 자기도 예뻐해달라고 떼를 쓰고 말았습니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상에서는 고양이만 예뻐해주는 집사를 본 시바견이 질투심에 자기도 예뻐해달라는 모습이 담긴 움짤이 올라와 눈길을 사로잡게 하는데요.


공개된 움짤에 따르면 시바견은 누워 있는 집사가 고양이를 쓰듬어주자 왠지 모를 서운함을 느꼈습니다.


giphy_@cuteanimalland


가만히 보고만 있을 수 없었던 시바견은 앞발을 쭉 내밀며 집사에게 "나도 예뻐해주면 안되겠니? 나도 쓰듬어줄래?"라는 눈빛으로 무심한 듯 질투했죠.


집사가 고양이를 쓰듬어주다 자신을 쓰듬어주자 시바견은 아무 일 없었다는 듯이 가만히 집사 손길을 느꼈는데요.


고양이를 쓰듬어주는 집사 모습이 질투심 폭발해 자기도 쓰듬어달라고 떼쓰는 시바견의 귀여운 모습에 누리꾼들은 "심쿵했어", "너무 귀엽잖아", "오구오구"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