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꼭 숨어라 머리카락 보일라"…사육사와 숨바꼭질 놀이하며 밀당하는 '지구뿌셔' 아기 판다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4월 10일

애니멀플래닛weibo


사육사랑 숨바꼭질 놀이를 하면서 밀당하는 아기 판다의 천진난만하고 귀여운 일상이 카메라에 포착돼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합니다.


'중국판 트위터'라고 불리는 웨이보에는 나무 뒤에 숨어서 사육사와 숨바꼭질 놀이하고 있는 아기 판다 일상이 담긴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사로잡았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 아기 판다는 나무 뒤에 숨어서 얼굴만 빼꼼 내밀며 사육사를 뚫어져라 쳐다보고 있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weibo


나무 뒤에 숨어 있는 자신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생각했는지 아기 판다는 그렇게 얼굴만 빼꼼 내밀었는데 그 모습 너무 귀엽고 사랑스럽지 않나요.


오히려 당당한 듯이 대놓고 얼굴을 내밀며 애교 부리는 듯한 모습은 심장을 두근두근하게 만들 만큼 치명적인 귀여움을 뽐내고 있었습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귀여운 것 아닙니까", "판다가 이렇게 귀여웠나", "나 잡아봐라", "꼭꼭 숨어라 머리카락 보일라"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weibo


한편 초식성 동물인 판다는 죽순이나 대나무, 아이리스 등을 주식으로 하는데요. 하루 10~12시간을 대나무 소비하는데 사용한다고 하네요.


또 판다의 경우는 중국 중앙정부의 엄격한 보호와 관리를 받고 있기 때문에 개인이 키우는 것은 원천적으로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실제로 중국은 '국보급' 동물인 판다를 특정 국가에만 임대하는 '판다 외교'를 펼치고 있는데요. 귀여운 외모로 외교 역할도 톡톡 수행 중인 판다랍니다.


애니멀플래닛weibo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친구들이 좋아하는 콘텐츠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