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영화 '주토피아2' 나온다?"…2020년 11월 또는 2021년 11월 개봉설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2월 15일

애니멀플래닛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여러분, 소리부터 지를까요? 디즈니 인기 애니메이션 영화이자 어른들의 애니메이션.


전 세계 관객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던 영화 '주토피아' 후속편이 나온다는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미국 연예매체 인퀴지터(INQUISITR) 등 주요 외신 보도들을 정리해보면 4년 전인 지난 2016년 국내 개봉한 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후속편 시즌 2, 3를 제작 중이라고 합니다.


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후속 시리즈가 나온다는 소식은 극중에서 닉 와일드의 친구인 피닉 목소리를 연기한 토미 타이니 리스터(Tommy Tiny Lister)에 의해 알려졌는데요.


애니멀플래닛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토미 타이니 리스터는 당시 팬들과의 만남을 가진 자리에서 “내가 확실히 말씀 드릴 수 있는 건 '주토피아'를 만든 디즈니와 함께 작업 중이라는 겁니다”고 후속편 제작을 언급한 적이 있습니다.


또한 그는 자신이 영화 '주토피아2'에서 목소리 연기를 하고 있다고 말했는데요. 그의 말대로라면 디즈니 영화 '주토피아'는 3편까지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면 무엇보다도 최대 관심은 바로 개봉일이겠죠?


현재 외신들에 따르면 디즈니 애니메이션 개봉 일정 가운데 2020년 11월과 2021년 11월 제목이 확정되지 않은 애니메이션의 개봉 스케줄이 잡혀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애니멀플래닛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쉽게 말해 올해 11월 또는 내년 11월에 영화 '주토피아' 후속 시리즈가 개봉될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죠. 실제로 빠르면 올해 11월, 늦으면 내년 11월에 '주토피아2'가 개봉할 것이라는 전망도 흘러나오고 있는데요.


다만 이는 어디까지나 추측이고 예상일 뿐 확실한 건 아니라는 점입니다. 영화 '주토피아2' 제작에 대한 소식은 디즈니에서 공식적으로 발표된 바가 아직 없습니다.


하지만 디즈니 입장에서는 영화 '주토피아' 후속 시리즈를 포기하기에는 아까울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입니다


실제로 영화 '주토피아' 1편은 1억 5,000만 달러(한화 1,678억 5천만원)의 제작비로 10억 2,378만 4,195 달러(한화 1조 1,456억원)의 수익을 거둬 올린 바 있습니다.


애니멀플래닛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디즈니로서는 포기하기 아까운 작품인 셈인데요. 이뿐만 아니라 그해에 아카데미 장편 애니메이션 작품상을 수상하는 등 영화 '주토피아'는 인정을 받기도 한 작품이랍니다.


지금까지 내용을 다시 정리하자면 영화 '주토피아2' 제작에 대해서는 목소리 연기를 하고 있는 성우가 직접 후속편 제작 중이라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알려졌고, 해외 주요 매체들 또한 믿을만한 소식이라고 전하고 있어 더욱 기대감을 높이게 하는 중입니다.


과연 전망대로 올해 11월 그토록 기다리고 기다렸던 영화 '주토피아2'가 나오는 것일까요. 만약 올해 안 나오면 내년 11월??!! 빨리 디즈니가 이에 대한 입장을 발표해줬으면 좋겠습니다.


한편 디즈니 영화 '주토피아'는 살기 좋은 도시 주토피아에서 일어난 의문의 연쇄 실종사건을 수사하는 토끼 경찰 주디와 이를 돕는 여우 닉의 좌충우돌 이야기를 그린 작품입니다.


애니멀플래닛디즈니 영화 '주토피아'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친구들이 좋아하는 콘텐츠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