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하얀 털뭉치 동그랗게 말아서 자는 모습 귀여워 심쿵 당한다는 '귀염폭탄' 아기 냥이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1월 14일

애니멀플래닛reddit


조막만한 몸을 공처럼 동그랗게 말아서 세상 모르게 자고 있는 아기 고양이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포착돼 랜선 집사들을 심쿵하게 하고 있습니다.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reddit)에는 동그랗게 말아서 자고 있는 '하얀 솜뭉치' 아기 고양이 사진 한 장이 올라왔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는 꾸덕꾸덕한 분홍 발바닥을 드러낸 채 꿈나라 여행 중인 아기 고양이 모습이 담겨져 있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reddit


머리부터 발끝까지 새하얀 털로 뒤덮혀 있는 아기 고양이는 분홍 귀와 한눈에 봐도 꾸덕꾸덕해 보이는 분홍 발바닥으로 랜선 집사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는데요.


무엇보다도 특히 인형처럼 새하얀 털에 새근새근 자고 있는 모습은 영락없는 천사 모습 같아 보여 보는 이들의 심장을 부여잡게 만들었다는 후문입니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미쳤어", "내 심장 어떡해", "고양이가 이렇게 귀여운 줄 몰랐어요", "오늘 고양이 덕질함"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reddit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