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핑크한 혓바닥 빼꼼 내민 채 세상 모르게 곤히 '쿨쿨' 꿀잠 자는 '지구뿌셔' 여우

애니멀플래닛팀
2019년 11월 28일

애니멀플래닛twtter_@onraisan


따뜻한 햇빛 아래에서 세상 모르게 곤히 꿀잠 자고 있는 여우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돼 눈길을 사로잡게 합니다.


한 누리꾼은 자신의 트위터에 핑크핑크한 혓바닥을 빼꼼 내민 채로 곤히 자고 있는 여우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한 적이 있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서 여우는 햇빛이 따뜻하게 드는 곳에 옆으로 드러누운 채 카메라에 찍히는 줄도 모르고 곤히 자고 있었습니다. (정말 너무 귀엽네요. 심장 부여잡는 중)


애니멀플래닛


애니멀플래닛twtter_@onraisan


새근새근 곤히 잠을 자고 있는 여우를 사진 찍고 있던 누리꾼의 눈에 들어온 것이 있었으니 그건 다름아닌 핑크핑크한 혓바닥이었죠.


여우는 입을 조금 벌린 채로 자고 있었는데 혓바닥이 빼꼼하고 나온 것이었습니다. 세상 모르고 곤히 자는데 혓바닥을 내밀며 자고 있다니 더 귀여워 죽겠네요.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심장아프긔ㅠㅠㅠ", "미친ㅠㅠㅠㅠ", "으헝ㅠㅠㅠㅠ", "귀여워 죽음이야", "여우 맞아?? 미쳤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


애니멀플래닛twtter_@onraisan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친구들이 좋아하는 콘텐츠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