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에 사자 '털모자' 썼을 뿐인데 자기가 진짜 사자된 줄 아는 '귀요미' 아기 댕댕이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10월 18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_@bellielou_


사자 털모자를 썼을 뿐인데

마치 자기가 진짜 사자라도 되는 줄 아는

강아지가 있습니다.


자신을 찍고 있는 카메라를 바라보며

"어흥~" 짖듯이 입 벌린 강아지


절묘한 순간이 찍어낸

사진 속에서 강아지는

위엄보다는 귀여움을 폭발시켰네요.


치명적인 귀여움을 가진

리트리버 아기 강아지



애니멀플래닛instagram_@bellielou_


보고 또 봐도 정말 귀엽고

사랑스러운데요.


무엇보다도 45도 돌린 자세로

자신의 위엄(?)을 뿜어내는

아기 강아지 모습에서

한없이 미소만 지어집니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동물짤과

함께 오늘 하루도 화이팅해봐요~~!!



애니멀플래닛instagram_@bellielou_



<귀요미 넘치는 동물에 대한 모든 짤을 모아봤다!!!>


보다 많은 동물들에 대한 이야기를 만나고 싶으시다면

애니멀플래닛 공식 포스트(☞ 바로가기) '구독'

버튼을 꾸욱 눌러주세요.


여러분의 소중한 관심과 구독은 동물과 사람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데 소중한 '한걸음'이 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