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먹는 손님 팔꿈치 톡톡 치면서 먹을 것 좀 나눠달라고 예의 바르게 부탁하는 길고양이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10월 18일

애니멀플래닛facebook_@กิตติมา เข็มชูยิ่ง


식당 손님에게 자기 배고프다며 먹을 것 좀 줄 수 있냐며 공손하게 부탁하는 길고양이가 있습니다.


그것도 조심스럽게 솜방망이로 팔꿈치를 톡톡 쳤는데요. 길고양이의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돼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화제를 모은 이 길고양이는 음식을 훔쳐가거나 낚아채지 않고 공손하게 자신의 존재를 알린 다음 음식을 주기 기다리는 예의를 보였습니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태국의 한 음식점에 길고양이 한마리가 들어오더니 밥 먹고 있는 한 남성에게 다가가 조심스럽게 솜방망이로 발꿈치를 톡톡치는 것 아니겠습니까.


애니멀플래닛facebook_@กิตติมา เข็มชูยิ่ง


길고양이의 행동은 마치 "실례합니다", "저기요", "안녕하세요" 등의 인사를 하는 듯 보였습니다.


식사 중이던 남성이 자신을 바라보자 길고양이는 발꿈치를 톡톡쳤던 솜방망이를 바닥에 내려놓고 얌전히 기다리는 것이었는데요.


녀석은 앞발을 가지런히 모은 뒤 고개를 들어올려 목이 빠지도록 남성을 쳐다봤습니다. 길고양이가 왜 이러는지 눈치 차리셨습니까.


네, 그렇습니다. 자신에게도 좀 먹을 것을 달라고 기다리고 있었던 것이었는데요. 길고양이의 간절한 눈빛에 남성은 먹던 음식을 조금 덜어다가 녀석에게 줬습니다.


애니멀플래닛facebook_@กิตติมา เข็มชูยิ่ง


남성이 준 음식을 맛있게 먹은 길고양이는 이번엔 팔꿈치가 아닌 허벅지를 살짝 건드렸습니다. 더 먹고 싶다며 더 달라는 애원이었습니다.


애절한 녀석의 눈빛을 외면할 수 없었던 그는 결국 음식을 더 챙겨줬는데요.


그렇게 남성은 예의 바른 길고양이 행동에 감동 받아 머리를 쓰담쓰담해줬다고 합니다.


한편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고양이가 이렇게 예의바르다니", "정말 착하네요", "마음이 너무 예쁜 듯"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facebook_@กิตติมา เข็มชูยิ่ง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