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랑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놀이하면서 슬금슬금 다가와 애교 부리는 아깽이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8월 12일

애니멀플래닛youtube_@DailyPicksandFlicks


집사와 놀고 싶었던 아기 고양이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놀이라도 하듯 집사 눈치를 슬금슬금 살피며 조심스럽게 다가왔습니다.


한 유튜브 채널에는 과거 집사가 소파 뒤에 숨어 있을 때마다 조심스레 다가오더니 끝애 애교 부리며 놀아달라고 떼쓰는 아기 고양이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었는데요.


영상에 따르면 아기 고양이는 저 멀리에서 집사를 바라보며 조금씩 다가왔습니다.


그것도 신기한 것이 집사가 소파 뒤로 숨었다가 얼굴을 빼꼼 내밀어 눈을 마주치면 마치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놀이를 하듯 멈춰서는 것이었죠.


애니멀플래닛youtube_@DailyPicksandFlicks


몇번을 소파 뒤로 숨었다가 얼굴을 내밀었을까요. 어느덧 아기 고양이는 집사 눈앞에 짜잔 나타났고 언제 그랬냐는 듯이 아기 고양이는 집사한테 애교를 부렸습니다.


집사랑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놀이를 하면서 은근 밀당하는 아기 고양이의 모습 정말 너무 귀엽고 사랑스럽지 않습니까.


조막만한 몸집으로 아기 고양이는 열심히 집사한테 애교를 부리며 장난을 쳤는데요. 정말 집사랑 놀고 싶었나봅니다.


너무 작고 소중한 아기 고양이의 귀여운 일상 모습은 아래 영상을 통해서 직접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애니멀플래닛youtube_@DailyPicksandFlicks


YouTube_@DailyPicksandFlicks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