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반려동물에 대한 '보험 지원' 여부 시민 찬반여론 조사 결과 찬성 52.7%로 우세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7월 26일

애니멀플래닛자료 사진 / (왼) reddit, (오) Wakyma


인천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반려동물에 대한 보험 지원 여부를 둘러싸고 뜨거운 논쟁이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시만 찬반의견이 팽팽하게 맞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6일 인천시는 반려동물보험 가입 지원정책 수립 전 시민의견 수렴을 위해 찬반여론을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는데요. 찬성이 반대 의견보다 5.4% 앞선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지난달 18일부터 이달 19일까지 약 한달간 시민들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보험 지원 여부에 대한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 319명이 참여해 찬성 168명(52.7%), 반대 151명(47.3%)으로 찬성의견이 5.4% 우세했습니다.


반려동물보험 가입에 찬성한 이유로 단순 찬성의견(36.9%)이 제일 높았고 병원비 부담으로 인한 동물유기 예방 가능(33.3%), 반려동물 생명 존중 필요 의견(14.3%)이 귿 ㅟ를 이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자료 사진 / Law’s Country Kennel


이 밖에 동물등록제와 유기동물입양 활성화, 비반려인의 상해치료 보상 가능 및 유기동물 관리 예산 절감 등의 이유로 찬성한다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반면 반려동물보험 가입 지원 반대 이유로는 반려동물 양육에 대한 책임은 보호자의 몫(33.1%), 동물보다 사람을 위한 정책 우선 추진(29.8%), 정책수혜 형평성 문제 발생(20.5%) 순으로 나타났는데요.


반대투표를 한 시민들은 반려동물보험비 지원은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부담해야 할 사안을 시민 모두에게 부담하게 하는 정책, 진료비 표준화 등의 의료체계 개선 선행, 형평성 있는 예산지원 필요 등의 의견에 공감을 드러냈습니다.


인천시는 이번 반려동물보험 가입 지원에 대한 시민의견을 참고해 앞으로 시 여건에 맞는 동물복지계획을 수립하는데 활용한다는 계획입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cial AnimalPl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