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모자 씌워주자 꾸벅꾸벅 졸기 시작하더니 이내 스르륵 잠든 '귀요미' 아기 오리

애니멀플래닛팀
2021년 07월 25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_@motherthemountain


머리 위에 꽃모자를 씌워주자 기분이 좋은지 그만 밀려오는 졸음에 꾸벅꾸벅 조는 아기 오리의 귀여운 모습이 포착돼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하고 있습니다.


한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머리 위에 꽃모자를 씌워줬을 뿐인데 치명적인 귀여움을 뽐내고 있는 아기 오리 일상이 담긴 영상이 올라와 눈길을 사로잡았죠.


실제로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주인은 태어난지 얼마 안된 아기 오리 머리 위에 조심스럽게 살포시 꽃모자를 씌워줬는데요.


애니멀플래닛instagram_@motherthemountain


꽃모자를 쓴 아기 오리는 잠시 멍 때리더니 졸음을 참지 못하고 고개를 꾸벅꾸벅했고 결국 머리 위에 씌워져 있던 꽃모자가 떨어졌습니다.


그럼에도 아기 오리는 두 눈을 꼬옥 감고 세상 모르게 잠들었는데요. 몸을 웅크리면서 자고 있는 아기 오리의 모습이 너무 귀여워 심장이 아파올 정도입니다.


한편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귀여워요", "오리가 이렇게 귀엽다니", "내 심장이 다 아픔", "심장 폭격기"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motherthemountain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