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부터 발끝까지 새하얀 털로 뒤덮혀 있어 보기만 해도 너무 귀엽다고 난리난 '귀염뽀짝' 아기 백여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