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찾아가는 반려견 헌혈카 '도그너' 운영…전국 헌혈 캠페인 진행

애니멀뉴스팀
2019년 09월 23일

애니멀플래닛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반려견 헌혈에 대한 문화 조성 및 인프라 확충을 위한 '아임 도그너(I'M DOgNOR: 찾아가는 반려견 헌혈카)' 캠페인을 진행합니다.


23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찾아가는 반려견 헌혈카 캠페인'은 반려견을 가족의 일원으로 받아들인 인구가 1천만명이 넘은 가운데 반려견 헌혈 관련 소개 및 인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를 반영해 기획한 캠페인입니다.


현재 국내 반려견 혈액은 90% 이상이 수혈용으로 사육되는 공혈견으로부터 공급되고 있으며 반려견이 늘어나는 만큼 수혈 수요도 증가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영국이나 폴란드 등의 반려 선진국의 경우 반려동물 헌혈센터가 상시적으로 운영되는 등 반려견 헌혈 문화가 자리잡고 있는데요. 반면 우리나라의 경우는 수요 충족을 위해서는 공혈견에만 의존해야 하는 실정입니다.


애니멀플래닛현대자동차


이에 따라 현대자동차는 반려견(DOG)과 헌혈 제공자(DONOR)의 합성어인 '도그너' 캠페인을 진행하기로 했는데요. 이번 캠페인은 건국대학교 부속동물병원, 한국헌혈견협회와 함께 진행합니다.


참여 신청 방법은 캠페인 전용 홈페이지에서 반려견 헌혈 캠페인 참여를 통해 누구나 할 수 있는데요. 현대자동차는 이를 위해 쏠라티를 개조해 채혈, 분석실 및 최신장비 등을 통해 안전하게 헌혈을 진행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췄습니다.


헌혈에 참여한 반려견에게는 건강 검진을 하고 다양한 반려용품을 지급되며 반려견 헌혈카의 자세한 전국 순회 일정은 캠페인 사이트를 통해 직접 확인할 수 있습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부족한 반려견 헌혈 인식 제고 및 헌혈 인프라 확충에 기여하고, 이후에도 현대차 모빌리티의 다양한 역할을 통해 보다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영상 more
Social AnimalPlanet